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19.4.19 (금)
 http://www.changwonilbo.com/news/203976
발행일: 2019/02/10  윤영혜 기자 일부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흔들리는 PK 민심에 촉각
18일 창원서 올해 첫 예산정책협의회 개최 예정
민홍철 도당위원장 "최대한 도정 공백 없도록 할 것"

더불어민주당이 흔들리는 PK(부산ㆍ경남) 민심에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지난해 6.13 지방선거 때까지만 해도 민주당 동진 정책의 교두보로 우뚝 섰던 PK지만, 좀처럼 나아지지 않는 경제 문제로 지지세가 점점 식어가던 가운데 김경수 경남지사의 법정 구속이라는 예기치 않은 상황까지 겹쳤다.
 

민주당은 현 상황을 엄중히 인식하며 현장 방문 등 대응책을 준비 중이다. PK 민심을 다잡기 위한 `공들이기`다.
 

10일 민주당에 따르면 이해찬 대표를 비롯한 지도부는 오는 18일 창원에서 올해 첫 예산정책협의회를 열 예정이다.
 

예산ㆍ정책과 관련한 지역 민원을 청취하는 협의회를 창원에서 시작, 상징적인 의미를 부여하겠다는 것이다.
 

이해식 대변인은 "경남지사가 자리에 없는 상태지만 권한대행을 중심으로 도정에 공백이 없도록 꿋꿋하게 대처해나가야 한다는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라며 "당에서도 최선을 다해 지원할 테니 지역위원회나 당원들도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별도로 당 지도부는 예산정책협의회와 별개로 현장 최고위원회의를 PK 지역에서 개최하는 방안도 고려하고 있다.
 

중앙당뿐 아니라 PK 지역 의원들도 민심 동향 파악과 대책 마련에 분주하다.
 

경남도당 위원장인 민홍철 의원은 통화에서 "경남이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등을 통해 새롭게 경제 활성화를 위한 큰 사업을 시작하려는 찰나 김 지사가 구속돼 차질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크다"며 "도민들이 스마트 산업단지나 서부 경남 KTX, 조선업과 자동차 부품산업 활성화 등 핵심 사업들의 동력이 떨어질까 걱정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최대한 도정 공백이 없도록 대처하는 한편, 중요한 결정은 김 지사 공무 면회 등을 통해 추진하는 형태로 가려 한다"며 "도정이 본궤도에 오르려면 김 지사가 보석으로 조기 석방돼 불구속 상태에서 재판이 진행돼야 한다는 의견이 많아 석방 운동도 적극적으로 벌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민주당이 이처럼 PK 민심에 민감한 이유는 이곳의 정치적 의미가 각별하기 때문이다.
 

PK는 고(故) 노무현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의 정치적 고향이자, 두 대통령이 지역주의 타파의 염원을 심은 곳이다.
 

PK에 오랫동안 정성을 들인 민주당은 지난해 6.13 지방선거에서 경남ㆍ부산ㆍ울산 광역단체장을 싹쓸이하는 성과를 거뒀고, 그 여세를 몰아 내년 총선에서의 `PK 약진`을 기대해 왔다.
 

PK를 발판으로 명실공히 `전국 정당`의 입지를 공고히 한다는 것이다.
 

그러나 총선을 1년 2개월 가량 남겨놓은 현재는 지난해 지방선거 때와 분위기가 사뭇 다르다.
 

리얼미터가 6.13 지방선거 전후인 지난해 6월 11∼12일, 14∼15일 여론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2.2%pㆍ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한 결과에 따르면 당시 경남ㆍ부산ㆍ울산의 민주당 지지율은 55.4%에 육박했지만, 자유한국당 지지율은 21.7%에 그쳤다.
 

그러나 김 지사의 구속 이후인 이달 7일 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pㆍ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에서 민주당 지지율은 38.5%로 하락했고, 한국당 지지율은 33.7%까지 올랐다.
 

경남ㆍ부산ㆍ울산의 문 대통령 국정 지지도 역시 지난해 6.13 지방선거 때는 71.6%에 달했으나 이번 달 조사에서는 43.4%로 떨어졌다.
 

여기에 창원성산 보궐선거까지 두 달 앞으로 다가와 민주당으로서는 PK 민심 잡기에 신경을 쏟을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윤영혜 기자 일부 연합뉴스


윤영혜 기자 일부 연합뉴스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기획·특집
 2018 경남사제 Song Song Festival
김해시청-가야왕도김해시티투어
동창원농협
창원생탁주
 경제·IT
 꼭 알아야 될 법률 지식
 여론조사 샘플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의창구 남산로 1번길 8, 동양빌딩 4층(편집국)-5층(경영국)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