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19.9.19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changwonilbo.com/news/120803
발행일: 2015/04/27  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삼풍 생존자, 오줌 먹고 살았다"
장동민 망언…SNS서 비난 빗발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당해…진행 방송서도 퇴출

개그맨 장동민(36)이 1995년 발생한 삼풍백화점 붕괴 사고 생존자를 비하하는 과거 발언으로 고소당했다는 소식이 27일 전해지자 온라인에서는 "장동민이 도를 넘는 발언을 했다"는 비난이 쏟아졌다.
 

장동민은 지난해 유세윤, 유상무와 함께 진행했던 팟캐스트 방송 `옹달샘의 꿈꾸는 라디오`에서 "오줌을 먹는 동호회가 있다. 삼풍백화점이 무너졌을 때 21일 만에 구출된 여자도 다 오줌 먹고 살았다. 그 여자가 동호회 창시자"라고 말했으며, 이 발언을 접한 삼풍백화점 붕괴 사고 생존자 A 씨가 최근 장동민을 명예 훼손 및 모욕 등의 혐의로 고소한 사실이 이날 공개됐다.
 

`Lim Rihyun`이라는 닉네임을 쓰는 트위터 사용자는 "`옹달샘의 꿈꾸는 라디오`는 장동민이 뜰만큼 떴을 때 (방송)한 것"이라며 장동민이 발언에 책임을 져야 한다고 꼬집었다.
 

`bhay****`는 네이버에 "팟캐스트는 접근성이 용이한 데 비해서 진행자들의 발언이 너무 무책임하다"며 "이번 기회에 팟캐스트 자체를 살펴보면서 막말이나 허위사실 유포 수준이 얼마나 심각한지 알게 되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적었다.
 

`myeo****`는 "절대 취하하지 마세요. 이건 한 사람만의 문제가 아니라 저런 막말로 고통받고 피해받는 약자, 일반인들과 함께하는 고소입니다"라며 A 씨에게 응원의 뜻을 보내기도 했다.
 

여성 비하 발언으로 출연 중이던 MBC TV `무한도전` 식스맨 프로젝트에서 하차했던 장동민은 이번 고소로 라디오 프로그램 KBS 쿨FM(89.1㎒) `장동민 앤 레이디제인의 2시!`에서도 퇴출됐다.
 

/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1건)
말은 늘 조심해서 해야 할 듯 해요... 윤지맘  l  2016.07.07 / 49.143.***.134
요즘들어 더욱 그런 생각이 많이 듭니다
한번 뱉은 말을 주어 담을수 없으니 더욱 신중하려고 해요 저도...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국화축제
김해문화재
 기획·특집
 2018 경남사제 Song Song Festival
 경제·IT
 꼭 알아야 될 법률 지식
 여론조사 샘플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의창구 남산로 1번길 8, 동양빌딩 4층(편집국)-5층(경영국)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