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2.12.5 (월)
[독자기고]<BR>서민 경제를 위협하는 악성사기 범죄 예방이 최선
[독자기고]
서민 경제를 위협하는 악성사기 범죄 예방이 최선

악성 사기범죄는 경제적 살인에 비유될 만큼 서민들의 금전 피해 등 개인의 삶을 송두리째 파괴하고 경제생활의 심각한 위협 및 사회 불신을 조장하는 대표적인 서민경제 침해 범죄로 나날이 진화되고 있는 추세로서 서민경제 보호를 위해 강력한 .. 창원일보 (11/21)
[독자기고] <br>겨울 준비는 응급처치 배워두기 부터 시작하세요!
[독자기고] 겨울 준비는 응급처치 배워두기 부터 시작하세요!
창원일보 (10/23)
[독자기고]보이스 피싱을 당하지 않기 위해 주의해야 할 것들
합천경찰서 수사지원팀 배은형 경장 (09/29)
"스마트폰을 이용한 악성사기 조심해야"
"스마트폰을 이용한 악성사기 조심해야"
스마트폰이 대중화 되면서 스마트폰으로 인한 악성사기가 급증하고 있다.  스마트폰으로 사기를 치는 방법은 날로 다양해 지고 있고, 요즘은 알몸화상채팅인 `몸캠`을 통해서 스마트폰 정보를 빼내서 이것을 가지고 협박을 하며 금전을 요구하는 .. 창원일보 (09/04)
"가정폭력 없는 행복한 추석을 바라며"
"가정폭력 없는 행복한 추석을 바라며"
추석 연휴를 맞이해 교통체증 등 불편함을 감수하고 그리운 가족 친지들을 만나기 위해 고향을 방문한다. 온 가족이 함께 즐거워야 할 추석에 오랜만에 만나는 가족들과 즐겁게 보내는 것도 잠시 재산문제 등 이해관계와 묵은 감정으로 언성이 높아.. 창원일보 (09/01)
"청소년흡연, 방치보다는 대안을"
"청소년흡연, 방치보다는 대안을"
 경찰관으로 일을 하다보면 길거리에서 청소년이 흡연하는 장면을 심심찮게 목격 할 수 있다. 청소년 건강행태 온라인조사에 따르면 청소년 흡연율이 2005년 11.8%에서 2018년 6.7%로 지난 10여 년이 넘게 청소년 흡연추이는 감소하고 있지만 여전.. 창원일보 (08/30)
"창원특례시 진해구 우도 낚시금지 구역 단속 요청"
창원 진해구 우도에 자주 들러 힐링을 하고 있는 시민이다.  본인도 낚시인이지만 낚시금지 구역에서의 개념없는 낚시인들의 낚시행위로 많은 불편을 겪고 있다.  구체적으로는 몇일 전에는 다리를 건너는 중 무턱대고 던지는 낚시대의 낚시바늘.. 창원일보 (08/29)
"보행자우선으로 바뀐 개정도로교통법"
"보행자우선으로 바뀐 개정도로교통법"
 지난해부터 우리 정부는 사람이 우선되는 교통안전 선진국을 추진한 이후 보행자우선 교통안전 정책에 힘을 쏟고 있다. 현재 행정안전부와 경찰청은 `차`보다 `사람`이 먼저라는 슬로건을 내세우며 보행자 보호를 위해 노력을 하고 있다. 그렇다.. 창원일보 (08/28)
"창원 소계체육공원에 러닝트랙 설치 건의"
창원 소계체육공원을 이용 중인 시민이다.  가볍게 운동을 하러 나가면 나같이 가볍게 운동을 하기 위해 나온 시민들이 많아 혼잡하기까지 한 것 같다.  그래서 다름이 아니라 러닝트랙 설치 건에 대해 건의 하려고 한다.  흙 운동장을 제외한 .. 창원일보 (08/23)
"구급대원, 폭행피해…한걸음 물러나 주세요"
"구급대원, 폭행피해…한걸음 물러나 주세요"
19구급대원은 응급 상황이 발생하면 즉시 현장으로 달려가 경남 도민의 소중한 생명을 지키기 위해 항상 노력하고 있고, 지속되는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최선을 다해 응급환자의 응급처치와 이송 등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그러나 구급대원의 폭.. 창원일보 (08/22)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사천케이블카
창원이순신방산전
산청군9경
경남선관위
창원시정비전
창원컨트리클럽
 기획·특집
 경제·IT
 창간 12주년 특집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