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1.3.8 (월)
홍남기 사과ㆍ재발방지책 `LH 의혹` 해소가 관건
정부가 한국토지주택공사(LH) 직원들의 신도시 투기 의혹과 관련해 사과와 함께 재발 방지 대책을 내놓았다. 홍남기 경제부총리는 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부동산시장 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한 뒤 "최근 부동산 정책을 현장에서 집행하는, 가장 공정.. 창원일보 (03/07)
`땅 투기 정부합조단` 투기 발본색원해 정부 신뢰 높여야
한국토지공사(LH) 직원들의 경기 광명ㆍ시흥 신도시 땅 투기 의혹이 국민 분노를 폭발시키면서 정부가 문재인 대통령의 지시로 합동 조사에 들어갔다. 문 대통령은 지난 3일 "3기 신도시 전체를 대상으로 국토교통부와 LH, 관계 공공기관의 신규 .. 창원일보 (03/04)
`백신 새치기` 엄단…기저질환자 접종 유의해야
국내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본격화하면서 일부 잡음과 문제점도 노출되고 있다. 경기 동두천시는 3일 운영진 가족에게 부정하게 백신을 접종했다는 의혹을 받는 요양병원에 대해 백신 접종 위탁계약을 해지했다고 밝혔다. 창원일보 (03/03)
19조원 `슈퍼 추경` 국회 심사서 꼼꼼히 챙겨봐야
정부가 2일 국무회의에서 15조원에 이르는 추경안과 코로나 피해 극복을 위한 `2차 맞춤형 피해지원 대책`을 의결했다. 추경은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긴급 피해 지원에 8조 1,000억원, 긴급 고용 대책에 2조 8,000억원, 방역 대책에 4조 1,000억원.. 창원일보 (03/02)
개학 앞둔 학교…교직원 백신 접종 앞당겨야
전국 초ㆍ중ㆍ고교의 개학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정부의 등교 수업 확대 원칙에 따라 지난해보다는 많은 학생이 등교할 예정이다.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유치원생, 초등학교 1∼2학년, 고등학교 3학년, 특수학교ㆍ소.. 창원일보 (03/01)
가덕신공항 과속 입법, 뒷일이 우려된다
특별법을 수단으로 가덕도신공항 건설을 추진하는 데 따른 문제점을 정부 부처들이 짚었다. 매개는 소관 국토교통위의 법안 검토보고서다. 지난 19일 국토위 전문위원이 낸 보고서에는 국토교통부, 기획재정부, 법무부의 우려가 담겼다. 창원일보 (02/25)
백신 국내에 첫 출하…접종계획 차질 없게 정부ㆍ정치권 힘 합쳐야
코로나19 백신이 24일 출하됐다. 경북 안동 SK바이오사이언스에서 위탁 생산된 아스트라제네카의 백신은 이날 경기 이천 물류센터를 거쳐 내일 전국 각지로 이송된 뒤 모레부터 요양병원ㆍ요양시설, 정신요양ㆍ재활시설의 만 65세 미만 입소자와 종.. 창원일보 (02/24)
노동이사제 `장점 살리되 갈등 최소화` 모색해야
대통령 직속 사회적 대화 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경사노위)는 최근 서면으로 본위원회를 열어 공공기관에서 노동이사제를 도입하자는 내용의 사회적 합의를 통과시켰다고 23일 밝혔다. 본위원회는 경사노위의 최종 의결기구여서 경사노위 차원.. 창원일보 (02/23)
첫 산재 청문회…`정책 국회`로 가는 디딤돌 되길
산업재해가 잦은 대기업들의 최고경영자(CEO)들이 국회 소관 상임위원회의 청문회에 출석해 의원들과 함께 업계 실태를 짚어보고 개선 대책을 논의하는 자리가 성사됐다. 국회 환경노동위원회는 22일 현대건설ㆍGS건설ㆍ포스코건설, 쿠팡ㆍCJ대한통.. 창원일보 (02/22)
미얀마 유혈사태, 국제사회 관심ㆍ압박이 절실
군부 쿠데타에 항의하는 미얀마 시민의 주말 불복종 시위가 급기야 유혈사태로 번졌다. 미얀마 제2 도시인 만달레이의 조선소에서 파업 중인 노동자들을 군경이 진압하는 과정에서 불상사가 벌어졌다. 실탄과 고무탄을 동원한 미얀마 군경의 무차별.. 창원일보 (02/21)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