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2.5.26 (목)
바이든 한ㆍ일 순방 직후 탄도미사일 발사한 북한
북한이 25일 대륙간탄도미사일(ICBM)로 추정되는 미사일을 포함한 탄도미사일 3발을 발사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오전 평양 순안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한 탄도미사일 총 3발을 포착했다고 밝혔다. 이날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조 바이든 미국.. 창원일보 (05/25)
정호영 사퇴, 진일보한 인사 검증 시스템 구축 계기로 삼아야
`아빠 찬스` 논란을 빚은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23일 밤 사퇴했다. 후보 지명 43일만 이다. 정 후보자는 "윤석열 정부의 성공을 위하고 여야 협치를 위한 한 알의 밀알이 되겠다"며 자진 사퇴를 선언했다.  정 후보자는 경북대병원 .. 창원일보 (05/24)
WHO `원숭이두창` 확산 경고…선제적 대응체계 갖춰야
바이러스성 질환으로 알려진 `원숭이두창`이 세계적으로 확산할 조짐을 보인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지난 21일(현지시간) 감염 추적 범위를 확대함에 따라 원숭이두창 감염 사례가 더 많이 확인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최근 영국 20건을.. 창원일보 (05/23)
보수정부 총리 처음 참석하는 노무현 전 대통령 추도식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의 13주기 추도식이 23일 김해시 봉하마을에서 엄수된다. 이번 추도식에는 여야 지도부와 전ㆍ현 정부 인사들이 대거 참석할 예정이다.  여권에서는 한덕수 국무총리,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 .. 창원일보 (05/22)
`윤석열 라인` 약진한 검찰 고위급 인사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취임한 지 하루만인 지난 18일 검찰 지휘부 인사가 전격 단행됐다. 이번 인사는 검찰총장이 공석인 상태에서 이뤄졌다.  인선 내용을 보면, 법무ㆍ검찰 내 주요 보직이 이른바 `윤석열 라인`에 꼽히거나 한 장관과 인연이 깊.. 창원일보 (05/19)
지방선거 13일 열전, 선의의 정책경쟁 펼치길
6ㆍ1 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보궐선거 선거운동이 19일 본격 개막한다.  총 2,324개 선거구에 출마한 7,616명의 후보는 오는 31일까지 13일 동안 유권자의 표심을 잡기 위한 치열한 경쟁을 벌인다.  이번 선거는 20대 대선 이후 약 3개월, 윤석열.. 창원일보 (05/18)
`임을 위한 행진곡` 논란 없앤 보수 정부의 첫 5ㆍ18 기념식
윤석열 대통령 취임 이후 처음 열리는 5ㆍ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윤 대통령과 장관ㆍ청와대 수석들 그리고 국민의힘 의원 전원이 참석할 예정이라고 한다.  윤 대통령이 가급적 정부ㆍ여당이 대거 동참하면 좋겠다고 독려했고, 정무수석실이 이 .. 창원일보 (05/17)
초당적 협력 호소한 윤 대통령 국회 연설
윤석열 대통령이 16일 취임 후 첫 국회 시정 연설에서 초당적 협력을 호소했다. 윤 대통령은 국제 질서 급변, 경제 불안, 북한 도발 등을 열거하면서 "우리가 직면한 위기와 도전의 엄중함은 진영이나 정파를 초월한 초당적 협력을 요구하고 있다.. 창원일보 (05/16)
北, 우리 정부의 코로나 대북지원 수용하기를
북한에서 코로나19가 매우 급속하게 확산하는 양상이다. 북한 국가비상방역사령부는 지난 13일 저녁부터 14일 오후 6시까지 전국적으로 29만 6,180여 명의 유열자(발열자)가 새로 발생한 것으로 15일 조선중앙통신을 통해 밝혔다. 창원일보 (05/15)
6ㆍ1 지방선거 본격 개막 `똑똑한 한표` 행사해야
 6ㆍ1 지방선거 및 국회의원 보궐선거의 막이 올랐다.  12일부터 13일까지 이틀 동안 후보자 등록이 이뤄지고 19일부터는 공식 선거운동이 개시되는 등 본격적인 지방선거 절차가 시작됐다.  광역단체장(시ㆍ도지사), 교육감, 기초단체장(자치구.. 창원일보 (05/12)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