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3.9.23 (토)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changwonilbo.com/news/286808
발행일: 2023/04/13  여두화 기자
하동세계茶엑스포…내달 4일 개막
‘자연의 향기, 건강한 미래, 차(茶)!’
6월 3일까지 경남 일원 5개 전시관
‘천년다향 힐링길’ 체험 프로그램


통일신라시대 최치원 선생은 하동의 아름다움을 ‘호중별천(壺中別天)’으로 표현하며 ‘동쪽 나라 화개동은 호리병 속의 별천지라 신선이 옥베개를 밀치니 순식간에 천년이 됐네’라고 극찬했다.

 천년이 지난 오늘날 바로 차(茶)의 주산지로 변모한 하동야생차박물관 및 하동스포츠파크 일원에서 오는 5월 4일부터 6월 3일까지 2023하동세계차엑스포가 개최된다.

 하동세계차엑스포는 세계 최초이자 차(茶) 분야 대한민국 최초로 정부 ‘국제행사’ 승인을 받은 공식 엑스포로, 차(茶) 시배지 하동에서 차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게 되는 대규모 국제행사이다.

 (재)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원회(공동조직위원장 박완수 도지사·하승철 군수)는 엑스포를 찾아줄 관람객들에게 풍성하고 다채로운 전시관 및 이벤트 행사를 보여주기 위해 막바지 준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 인류의 지속가능한 삶을 위한 TEA! 1200년 하동차의 가치를 세우는 장 = 2023하동세계차엑스포는 ‘자연의 향기, 건강한 미래, 차(茶)!’를 주제로 차(茶)의 주산지 하동군 스포츠파크와 야생차문화축제장에서 5월 4일부터 6월 3일까지 한 달간 개최한다.

차(茶) 관련 인프라 및 풍부한 관광자원을 보유하고 있는 하동에서 차 소비 저변 확대와 시장 확장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고자 개최하는 매우 뜻깊은 엑스포이다.

이를 계기로 우리 차(茶)의 역사성과 농업적 가치를 전 세계에 전파함과 동시에 전 세계와 전국의 차(茶)인과 차(茶)문화 교류를 통한 차(茶)문화 저변 확대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 풍성하고 다채로운 전시관 및 이벤트 행사 = ‘자연의 향기, 건강한 미래, 차(茶)’!를 주제로 총5개 전시관으로 구성 운영된다.

제1행사장에는 ▲천년을 이어온 한반도 차(茶)의 시대별 차(茶) 문화를 소개하는 주제관으로 ‘차(茶) 천년관’ ▲몸과 마음을 힐링하고 차(茶) 효능을 알아가는 ‘웰니스관’ ▲우리나라 차(茶)와 문화 그리고 세계의 차의 역사와 문화를 느낄 수 있는 공간인 ‘월드티아트관’ ▲차(茶) 산업의 중심지와 수출 확대를 위한 프로그램과 기업의 판로개척을 소개하는 ‘산업 융복합관’이 관람객을 맞는다.

제2행사장에는 지리산의 아름답고 신비로운 사계절 자연과 천년 차(茶)나무 등 차(茶)시배지 하동을 소개하는 ‘주제 영상관’을 마련해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특히 하동야생차박물관에서 펼쳐지는 전시효과는 그동안 야생차 문화축제의 수준을 넘어 최대의 연출 효과를 보여준다는 점에서 관람객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대표 프로그램으로는 특별행사, 경연행사, 체험행사 등으로 구성돼 있으며, 1행사장에서는 세계차(茶)를 체험할 수 있는 ‘찻잔 들고 세계여행’과 ‘나만의 블랜딩 티체험’, ‘찻잎 덖음&비비기’, ‘차(茶) 훈증 테라피’ 등이 준비된다.

2행사장에서는 단체별 특색있는 다례 시연 및 찻자리를 선보이는 ‘다함께 차차차(茶茶茶)’, 차(茶)를 좋아하는 20~40대 청년 차(茶)인들을 중심으로 젊은 차(茶) 문화를 경험하는 ‘와글와글차(茶)회’, ‘차(茶)향기따라 힐링워킹’ 등 다양한 체험행사가 마련된다.

1행사장 체험존에서는 ‘차한잔 맛있茶, 차한잔 예쁘茶, 차한잔 재밌茶’를 즐겨볼 수 있고, 2행사장 체험존에서도 ‘차한잔 맛있茶, 차한잔 재밌茶’ 및 야생차박물관 제다, 다례체험 및 웰니스케어센터에서 ‘명인과 함께하는 티클래스’, ‘하동녹차 요가명상’, ‘차(茶)시배지 투어’ 및 ‘TEA 캠핑’을 한껏 만끽할 수 있다.

개막식은 엑스포의 성공을 기원하고 국민적 관심이 쏟아지는 자리인 만큼 실감형 콘텐츠를 이용한 오프닝 세리머니, 주제 공연, 인기가수 축하공연 등 다채로운 볼거리를 마련해 전 세계인의 축제 한마당으로 펼쳐질 예정이다.

◇ 135만명 관람객 유치 방안 및 외국인 6만명 유치 대책 = 관람 및 관광객 유치 목표는 5개국 외국인 6만명을 포함해 135만명이다.

사전 홍보 마케팅을 통해 국내·외 관광객을 유치하고 입장권 판매를 하고 있다. 현재까지 입장권 사전 판매를 위해 직능·사회단체, 공공기관, 기업체 등 38개소와 23만매를 구매약정 체결했으며 사전판매율은 62% 정도이다.

향후 국내 관광객 유치를 위해 각급 학교, 공공기관, 기업체, 교육기관, 차 관련 단체, 향우회, 종교단체 등 온·오프라인 마케팅 활동을 막바지 총력 추진하고 있다.

산업융복합관 참여기업 95개사 중 해외기업은 9개국 10개사를 유치 완료했고, 조직위에서는 5개국 20명 규모의 해외 바이어를 유치 중에 있고 40여개 업체가 참가하기로 돼 있다.

하동군 또한 해외 바이어 6개국 14명, aT 해외지사 2명 등 70여개 업체가 참가해 전시 및 판매에 주력할 것으로 보고 있다.

남은 기간 동안 해외 바이어(업체 110여개) 초청 수출상담회 개최 및 입장권 연계 할인시설 운영과 16개 공식여행사 지정 및 팸투어를 기획해 엑스포 학생단체 관람객 현장체험 학습 유치 위한 홍보 마케팅을 실시 중이다. 이를 통해 경남 유치원, 초·중·고 학생뿐만 아니라 많은 국민이 이번 하동세계차엑스포 기간 중 현장 체험학습을 위해 엑스포를 다녀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관람객 편의 최우선 = 하동군과 조직위는 그동안 엑스포 행사장 접근 교통망 구축을 추진해 행사장 및 주차장 부지 조성, 교통시설물 설치와 기반시설 및 설비공사를 비롯해 진입도로 정비 등을 모두 완료 중이다.
주차 편의를 위해 제1행사장(면적 12만4천684㎡)의 주차면수를 스포츠파크 남측 부지와 섬진강 수변공원 등에 4천210면을 마련했다.

제2행사장(2만102㎡)은 쌍계사 주차장, 화개복합행정타운, 궁도장 등에 1천592면을 마련해 모두 5천802대의 주차면수를 확보했다.

또한 5개 노선에 셔틀버스를 운영해 주말 및 공휴일 18대, 평일 12대를 운행하고 교통약자를 위한 전기 카트와 휠체어 등도 준비하고 있으며, 관람객들을 돕는 자원봉사자도 일반 1천200명, 통역 20명 등을 선발해 행사장 안팎에 투입한다.

◇ 맛집·숙박·홍보 대책 마련 = 조직위원회는 성공적인 엑스포 개최를 위해 숙박 및 외식업소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손님 맞이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지난해 4월부터 현재까지 관내·외 163개(숙박 83개소, 외식 80개소) 업소와 협약 체결을 완료했다.

식음 대책으로는 행사장 내에서는 음식관과 푸드트럭 등을 운영하고 행사장 밖에서는 지역 외식업소와 엑스포 공동 홍보 및 웰컴티(하동녹차) 제공 등 상호 협약을 체결해 관광객 맞이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엑스포 관광외에도 하동 등 경남과 연계된 관광시설을 즐길 수 있도록 한다. 엑스포 기간 중 연계 할인시설로 도내 12개 시·군에 27개 유료 관광시설이 마련돼 있어 엑스포 입장권 소지자가 기간 내 연계할인 관광시설 이용 시 더욱 폭넓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했다.

◇ 하동세계차엑스포 핵심 프로그램 = 엑스포에서는 화개면의 여러 다원과 야생차밭을 걸을 수 있는 ‘천년다향 힐링길’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세상에 하나밖에 없는’ 아름다운 야생차밭을 걸으며 차 생산 농가와 다원의 연계 프로그램을 체험할 수 있는 ‘천년다향길’은 이번 엑스포의 핵심 프로그램이다. 두 개의 코스로 준비돼 있는데 제1코스는 차시배지∼쌍계초등학교∼목압마을∼조태연가∼모암마을∼만수제다 전통차밭∼관아다원 전통차밭으로, 제2코스는 차시배지∼혜림농원∼신촌마을차밭, 도심다원∼유로제다∼정금차밭∼차유통센터까지 약 4km로 각 1시간이 소요되며 하동군보건소에서 ‘차향기따라 힐링워킹’ 등 즐거운 걷기 이벤트를 준비하고 있다.

◇ 엑스포 붐 조성을 위한 막바지 홍보 활동 = 조직위는 작년까지 분위기 조성 등 인지확산단계를 마무리하고 올해부터 입장권 연계 홍보(1~4월)에 이어 성과 홍보 극대화(5~6월)까지 단계별 일정에 따라 엑스포를 국내·외에 알리게 된다.

현재 SNS와 유튜브 등 온라인과 오프라인, 언론·방송 등을 통해 엑스포 개최 전까지 집중 홍보에 나서고 있다.

엑스포 홍보대사로는 패션디자이너 이상봉, 가수 정동원, 가수 손빈아, 뮤지컬배우 박정아, 트롯요정 김다현이 위촉됐다. 또한 지난 1일 엑스포 사전 붐업 행사로 서울 청계광장에서 열린 ‘왕의 차 진상식’에서 방송인 최불암 씨를 명예 홍보대사로 위촉해 하동을 우리나라 정신문화의 중심지로 발돋움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그리고 주요 기관과 단체 등을 대상으로 집중 홍보 행사를 펼치고 있으므로 권역별 홍보 및 전국 단위 기관으로 홍보활동을 확대하고 있다.

◇ 엑스포가 지역 경제에 미치는 영향 = 엑스포 개최에 따라 135만명 이상의 국내외 관광객들이 방문하고, 도내 수출계약 300억원, 농특산물 판매 50억원 이상의 실적을 목표로 하고 있다.

경남지역 생산유발효과 1천892억원, 부가가치 유발효과 753억원, 일자리 창출 등 취업유발 효과 2천363명 등 커다란 경제적 파급효과를 기대한다.

엑스포를 치르게 되면 많은 예산을 들여 우수한 콘텐츠를 만들게 된다. 콘텐츠를 야생차박물관에 전시해 이후에도 하동을 찾는 사람들이 지속적으로 즐길 수 있도록 할 것이며, 향후 주기적으로 산업엑스포를 개최할 기틀이 마련되면, 차 관련 전문가와 학자들이 하동에 모일 수 있을 것이다.

또한 ‘하동녹차’라는 브랜드를 전 국민에게 나아가 세계적으로도 새로운 문화로 심어줄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고, 경남도와 하동군 지역경제 활성화 및 소득 증대의 큰 효과를 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나아가 힐링과 관광뿐만이 아니라 휴양과 치유, 캠핑 등 복합 레포츠 시설까지 더해 경남과 하동이 야생차 웰니스 산업의 근원지로 자리 잡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이다.

1200년의 역사와 전통성을 지닌 하동차가 한국 차(茶) 산업을 세계 차(茶) 산업의 중심으로 포지셔닝 확장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드는 기회이기도 하다.

‘다향다색(茶香多色)’ 소비자의 인식부터 생산과 유통, 상품의 변화까지 혁신의 변화를 주도하는 최고의 2023하동세계차엑스포를 기대해본다.


통영시민의날
함안축협
창녕부곡온천마라톤대회
의령리치리치
창원의과대신설
김해노선
김해시민안전보험
 기획·특집
 경제·IT
 창간 12주년 특집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