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3.10.5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changwonilbo.com/news/286951
발행일: 2023/04/17  백미래 기자
하영제 “물의 일으켜 송구”
“사법절차에 성실히 임할 것”
머리 숙이고 기자 질문 무응답


검찰에서 청구한 구속영장이 기각된 하영제(사천·남해·하동) 의원이 17일 지역구 주민들에게 사과했다.

하 의원은 이날 사천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물의를 일으켜 대단히 송구하다”며 “정치 초년생으로서 많은 것을 깊게 살피지 못한 저의 미숙함이 적지 않다”고 사과했다.

그는 “앞으로 진행될 사법 절차에 성실하게 임하면서 임기가 끝나는 날까지 최선을 다해 우주항공청 설치, 남해-여수 해저터널 착공, 하동 세계 차 엑스포 성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하 의원은 짧은 입장문을 읽었으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지 않은 채 서둘러 자리를 떠났다.

하 의원은 지난해 6·1 지방선거를 앞두고 경남도의회 도의원 선거 예비후보자 공천을 도와주는 대가로 예비후보자 측으로부터 7천만원을 수수하고, 자치단체장과 보좌관 등으로부터 지역 사무소 운영 경비 등 명목으로 5천750만원을 받은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됐다.

지난 3일 창원지법은 하 의원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열고 “증거 인멸 및 도주 우려가 없다”며 검찰의 구속영장 청구를 기각했다.


마산국화축제
통영시민의날
창녕부곡온천마라톤대회
의령리치리치
창원의과대신설
김해노선
김해시민안전보험
 기획·특집
 경제·IT
 창간 12주년 특집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