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1.9.18 (토)
윤석열, 창녕 방문으로 홍준표 심장 꿰뚫었다
지역 주민들, "세기는 세네…" 정치권도, 洪 최대지지 지역 `기선제압`
창녕은 洪의 고향이자 6.25 최후 방어선 지역 `해이해진 국가안보 고취`
"고향이라던 洪도 안 찾는 촌 동네를 어찌…" 군민들 `환영`ㆍ`의아` 교차
야권 유력 대선 후보인 윤석열 전 총장이 군부지역인 창녕군을 방문한다. 여환수ㆍ김욱 기자 (09/16)
김해시의회 도시재생연구회, 도시재생사업 자립ㆍ운영관리 방안 연구 중간보고회 가져
김해시의회 도시재생연구회는 지난 14일 시의회 의정관에서 `김해시 도시재생사업 자립 및 지속적인 운영관리방안 연구 중간보고회`를 실시했다. 차환식 기자 (09/15)
김해시의회 박은희 의원 대표발의, 사회복지사 처우 지위향상 조례 전부개정조례안 통과
김해시의회 박은희 의원이 대표 발의한 「김해시 사회복지사 등의 처우 및 지위향상을 위한 조례 전부개정조례안」이 14일 열린 제239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통과했다. 차환식 기자 (09/15)
김해시의회 제239회 임시회 류명열 의원 5분 자유발언
김해시의회 제239회 임시회 류명열 의원 5분 자유발언
김해시의회 류명렬 의원(국민의 힘. 진영읍, 한림면ㆍ사진)은 239회 김해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2021. 9. 14.)을 통해 최근 진영읍 일대는 불어난 인구에 걸맞는 지역균형발전 대책이 부족하고, 분별한 신도시 개발로 인해 원도.. 차환식 기자 (09/14)
김해시의회 제239회 임시회 김희성 의원 5분 자유발언
김해시의회 제239회 임시회 김희성 의원 5분 자유발언
김해시의회는 14일 제2차 본회의를 마지막으로 8일간의 일정으로 열린 제239회 임시회를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차환식 기자 (09/14)
사천시의회 김경숙ㆍ김여경ㆍ김영애 의원 대표 발의 조례안 3건 본회의 통과
지난 10일 열린 제255회 사천시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에서 김경숙 의원(국민의힘, 동서금ㆍ벌용ㆍ향촌), 김여경 의원(국민의힘, 비례대표), 김영애 의원(무소속, 사천읍ㆍ정동ㆍ사남ㆍ용현)이 각각 대표 발의한 조례안 3건이 의결됐다. 구경회 기자 (09/13)
허태웅 농촌진흥청장, 통영시 영농현장 방문
강석주 통영시장은 지난 10일 농촌진흥사업 발전방안 모색을 위해 통영의 나폴리농원(산양읍 소재)을 방문한 허태웅 농촌진흥청장을 직접 만나 통영시 농업기술센터 이전 신축을 위한 예산 지원을 적극 건의했다. 허덕용 기자 (09/13)
윤석열 측, 박지원ㆍ조성은 공수처에 고발
`중립내각` 구성 요구
"朴 포함, 박범계ㆍ전해철ㆍ김오수김진욱ㆍ김창룡ㆍ정연주 일괄 사퇴"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 측은 13일 `고발사주` 의혹에 대한 법적 대응에 나서는 한편으로 중립 내각 구성을 요구했다. 창원일보 (09/13)
남해~여수해저터널 및 국도 3호선 확장 예비타당성 통과 보고회 열려
코로나19 방역 수칙 따라 군내 기관ㆍ단체 대표 100여명 참석
남해군은 지난 10일 오후 남해국민체육센터에서 `남해~여수 해저터널 및 국도 3호선 확장 예타 통과 보고회`를 열고 지난 23년간의 유치활동 경과를 공유하고, 군민 전체가 똘똘 뭉쳐 이뤄낸 성과를 자축하는 시간을 가졌다. 박춘성 기자 (09/13)
합천군의회 임춘지 의원 제257회 임시회 5분 자유발언 내용
본 의원은 오늘 과학적, 역사적 가치가 높은 한반도 최초 운석 충돌구인 초계ㆍ적중 분지의 관광자원 활성화에 대해서 제안 드리고자 합니다.   창원일보 (09/12)

처음이전 10쪽12345678910다음 10쪽마지막

창원사회적거리두기
밀양팜
사천코로나
김해코로나
창원통합11주년
 기획·특집
 경제·IT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