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1.8.3 (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s://www.changwonilbo.com/news/252132
발행일: 2021/06/08  여두화 기자
이양호 (재)하동군장학재단 이사장
11년간 후학 인재육성에 2억 2,700만원 기탁

장학기금 1,000만원 쾌척

이양호 (재)하동군장학재단 이사장이 고향 후학양성을 위해 또다시 1,000만원의 장학기금을 출연하며 11년째 통 큰 후학사랑을 실천하고 있어 지역사회에 `명불허전`이라는 찬사가 쏟아지고 있다.
 

8일 하동군장학재단에 따르면 이양호 이사장은 2010년 7월 고향 적량면 장학복지회 창립총회 때 1억 500만원 기부를 시작으로 2011년부터 하동군장학재단에 1억 700만원, 재부하동향우장학회에 1,500만원 등 총 2억 2,700만원의 장학기금을 출연했다.
 

이에 이 이사장은 꿈나르는 장학금 전도사로 불리며 하동군장학재단 `명예의 전당` 8번째 다이아몬드 회원(1억원 이상 기부)에 가입됐다.
 

이 이사장의 후학사랑은 이뿐만이 아니다. 매년 장학증서 수여식과 우수대학진학생 간담회 등에 참석한 많은 학생들에게 식사와 선물을 제공하고 일반기탁자에게도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있다.
 

특히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 2명과 지난해 10월 30일 체육유망주 2명에게도 장학금을 지원하는 등 고향 후배사랑이 남다르기로 정평 나 있다.
 

이 외에도 고향의 크고 작은 행사에 참여하고 있으며 특히 고향의 특산품인 녹차와 배, 대봉감, 재첩 등을 매년 구입해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하는 것은 물론 코로나19와 화개면 수해지역에 각각 1,000만원 상당의 성품을 제공하는 등 고향 사랑이 각별하다.
 

이 이사장은 "고향의 영롱한 별들은 미래 하동발전의 원동력인 만큼 용기 있는 도전으로 원대한 꿈을 향해 힘차게 전진하길 바란다"며 "여러분이 희망을 키우고 꿈을 이루는데 하동군장학재단이 지원하고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윤상기 군수는 "알프스 하동의 꿈나무들에게 매년 큰 희망을 선물해준 장학재단의 든든한 버팀목 이양호 이사장께 감사하다"며 "지역의 꿈나무들이 하동 미래 100년의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적량면 출신인 이양호 이사장은 ㈜라임건설 대표로서 2013년부터 이사장으로 재직하면서 2018년~2020년 3년 연속 장학기금 모금액 10억원 달성의 금자탑을 쌓아 명실상부한 전국 최고의 장학재단으로 기반을 마련했으며 현재 재부향우회관 건립추진위원장으로 향우들의 복지증진에도 힘쓰고 있다.

 

/여두화 기자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