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19.10.19 (토)
 http://www.changwonilbo.com/news/215948
발행일: 2019/09/16  박형인 기자
[거창군의회 제242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 5분 자유발언]
심재수 의원 "수승대 연계 다양한 문화콘텐츠 개발하자"

 

16일 제242회 거창군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심재수 의원은 "수승대를 연계한 다양한 문화콘텐츠를 개발하자"고 제언했다.
 

심 의원은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거창지역의 명승지인 위천 수승대국민관광지를 대중 친화적인 사계절 문화콘텐츠 개발을 통해 지금보다 더 많은 외지 관광객들을 유치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해 줄 것을 집행부에 제언한다면서 "수승대는 영남 제일의 동천으로 이곳은 암반 위를 흐르는 계류와 숲이 어우러져 빼어난 자연경관을 이루고 있어 2008년 명승 제53호로 지정된 명소"라며 "거북모양의 커다란 천연 바위대인 거북바위 등 국립공원 덕유산이 빚어 낸 인기있는 관광지이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난 30년 매년 수십억원의 혈세를 들여 여름 한철 바짝 개최해오고 있는 거창국제연극제 수승대 개최는 군민 모두가 주지하고 계시는 바와 같이 그동안의 투자대비 효율이 지극히 낮은 것이 자명한 사실이다"고 주장하며 "지역경제에 미치는 생산유발효과와 일자리 창출 또한 그간의 투자된 비용과 열정에 비해 그다지 높게 평가될 만한 사안도 아니라는 게 군민들이 바라보는 시각이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거창국제연극제가 그간의 전통과 브랜드 가치를 통해 경쟁력을 가지고 있다면 구태여 피서객들이 몰려드는 피서시즌에 개최하기 보다는 비시즌에 개최하여 오롯이 연극제만을 통해 외지인들의 발길을 이끌어 낼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다.

 

심 의원은 "집행부도 수승대국민관광지의 기존자원을 활용하여 낙후된 관광이미지를 탈바꿈하고, 황산 전통한옥마을과 연계한 친자연적인 관광인프라 확충을 위해 ‘명승 거창 수승대 녹색화계획’ 타당성 분석연구용역을 완료한 것으로 안다"며 "봄, 여름, 가을, 겨울 매 시즌마다 변화하며 제각각의 특징을 지닌 수려한 수승대가여름 한철 반짝이는 피서지가 아닌 국민 누구나가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대중성 있는 문화콘텐츠를 연중 기획해 사계절 관광지로 거듭나게 해야 한다는 제언을 집행부에 한다"고 말했다.

 

또 "여름철 국제연극제만이 개최되는 장소로 인식되어온 수승대를 이제는 국민들이 친숙하게 다가갈 수 있는 문화공간으로서의 개념전환을 요구한다"며 "계절마다 특징적이며, 특색있는 가요제, 음악제 개최 등 각종 대중적인 문화행사들을 기획하고 개최하는 노력이 필요하다"며 "거창군의 문화 관광도 업그레이드 되기를 집행부에 당부한다"고 말했다.

 

/박형인 기자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밀양8경
경상남도생활체육대축전
국화축제
 기획·특집
 2019 경남사제 Song Song Festival
 경제·IT
 꼭 알아야 될 법률 지식
 여론조사 샘플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의창구 남산로 1번길 8, 동양빌딩 4층(편집국)-5층(경영국)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