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1.9.29 (수)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changwonilbo.com/news/252729
발행일: 2021/06/16  박춘성 기자
`남해~여수 해저터널` 예타통과 되나
남해 서면~여수 상암동 연결
7.31㎞ 예타 진행, 7월 결론

경남도가 오는 7월 초 국토부에서 개최될 정책성평가ㆍ지역균형발전 평가위원회에서 `남해~여수 해저터널`의 예타통과에 대한 높은 점수를 받기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남해~여수 해저터널은 남해군 서면과 여수시 상암동을 최단거리로 연결하는 사업으로 과거 4차례 국도ㆍ국지도 5개년 계획 예비 타당성 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됐지만, 경제성이 낮다는 이유로 연이어 무산됐다.
 

부산에서 남해안과 서해안의 해안을 따라서 북한의 개성까지 연결되는 국도 77호선 중 유일하게 연결되지 않은 곳이 남해~여수 부분이다.
 

그동안 지역균형, 정책성 면에서는 타당성이 어느 정도 인정됐으나 경제성이 부족한 측면이 있었다.
 

현재 진행 중인 이번 제5차 국도ㆍ국지도 5개년 계획 예비 타당성 조사에서는 기존 현수교에서 해저터널방식으로 변경해 과거 조사보다 경제성이 대폭 향상됐다.
 

남해~여수 해저터널의 길이는 해저터널 구간 4.2㎞와 육상부 터널 1.73㎞, 진입도로 1.37㎞, 총 7.3㎞로 구성돼 있다. 2029년 개통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사업비는 6,312억원으로 추산된다.
 

현재 남해에서 여수를 가려면 거리가 80㎞에 이르고 시간은 1시간 20분 가량 걸린다. 터널이 개통되면 거리는 10㎞, 시간은 10분 이내로 단축된다.
 

남해군과 여수시 관계자는 "30분대 공동생활권이 가능해지며 동해~남해~서해안 U자형 교통망 구축 및 남해안 관광벨트 완성으로 여수 등 전남 동부권의 연간 관광객 4,000만명과 남해 등 경남 서부권의 연간 관광객 3,000만명이 합하면 엄청난 관광 파급 효과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예타결과는 오는 7월 중 조세재정연구원의 종합평가 이후 최종결과가 나올 걸로 예상된다. 

 

 /박춘성 기자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