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3.10.3 (화)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changwonilbo.com/news/279196
발행일: 2022/11/08  /장흠 기자
지리산 함양곶감 만들기 한창
이달 초 510여 농가 명품 곶감 만들기
내달 초순경 소비자에게 선보일 예정


함양군은 함양군 510여 농가에서 감을 수확해 최고 품질의 함양곶감 만들기에 본격 돌입했다고 8일 밝혔다.

지리산 함양 곶감은 이달 초부터 감의 껍질을 깎아 건조를 거친 후 내달 초순경부터 소비자들에게 선보이게 된다. 

함양 곶감은 지리산과 덕유산으로 둘러싸여 밤낮 일교차가 커 곶감 건조에 천혜의 조건에서 생산돼 당도가 높고 맛이 뛰어나 예로부터 임금님의 진상품으로 널리 알려져 있다.

특히 산림청 지리적표시등록 임산물 제39호로 지정돼 맛과 품질을 보장하는 것이 바로 함양 곶감이다. 

 함양군에서는 지난해 21만접(1접당 100개)의 곶감을 생산해 250억원의 농가 소득을 올렸으며, 올해에도 건조기간 동안 기상여건이 양호할 것으로 예상돼 고품질의 곶감이 생산될 것으로 기대된다.

 함양군 관계자는 “곶감 건조 시 박피 후 2주 동안 건조장 습도를 50~60%로 유지해 곰팡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해야 하며 저온에 의한 피해도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함양군에서는 11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건조시설 현대화와 저온저장고, 건조기, 박피기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함양곶감 홍보를 위한 곶감 축제는 내달 말에 개최할 계획이다.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