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3.6.2 (금)
 http://www.changwonilbo.com/news/281709
발행일: 2023/01/02  정치부
이재명, DJ·盧묘역 참배
“폭력적 지배 난무, 희망길 만들어야”
권양숙 여사 예방도…이태원 분향소 찾아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계묘년(癸卯年) 새해 첫날인 1일 오후 김해 봉하마을을 찾아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했다.

이 대표는 노 전 대통령 묘역에 헌화·분향한 후 노 전 대통령이 잠든 너럭바위 앞에서 묵념한 뒤 방명록에 “함께 사는 세상, 깨어있는 시민과 함께 민주주의를 지켜내고 새로운 희망의 길 열어가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참배에는 박홍근 원내대표 등 민주당 지도부와 정세균 전 국무총리 등이 함께했으며, 노 전 대통령의 사위인 곽상언 변호사도 자리했다.

이 대표와 지도부는 참배 후 노 전 대통령의 부인 권양숙 여사를 예방했다.

이 대표 등은 ‘봉하 쌀’로 만든 막걸리와 권 여사가 준비한 떡국을 먹으며 담소를 나눴다.

안호영 수석대변인은 비공개 예방 후 기자들과 만나 “권 여사께서는 민주당의 무궁한 발전과 이 대표의 건승, 새해 복 많이 받으라는 덕담의 말을 했다”며 “(권 여사가) ‘바보, 산을 옮기다’라는 책을 권했는데, 통합과 관련한 부분이라서 정치인께서 읽어볼 만하다고 권했다”고 말했다.

이 대표를 포함한 지도부는 김해로 이동하기 전 국립서울현충원을 찾아 현충탑 앞에서 헌화·분향한 뒤 김대중(DJ) 전 대통령 묘역을 참배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현충원 방명록에 “민생·민주·경제·평화의 위기를 넘어 새로운 희망과 도전의 길을 열겠습니다”라고 썼다.

이 대표는 이후 서울 동교동 김대중 도서관에서 열린 ‘김대중 재단’ 신년 하례식에 참석했다.

이 대표는 이 자리에서 “제가 요즘 유난히 김대중 대통령님의 삶의 궤적을 많이 떠올리게 된다”며 “그분의 삶 자체가 인동초라고 불렸을 만큼 혹독한 시련과 고난을 겪고, 이 나라의 평화, 인권, 민생, 민주주의를 위해서 헌신해 오셨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태원광장에 마련된 이태원 참사 희생자 합동 분향소도 찾아 유가족들을 만났다.

이 대표는 유가족들에게 “국가가 해야 할 당연한 일을 못 했는데 그것만 해도 큰 잘못”이라며 “시간도 충분히 확보하지 못했기에 당연히 연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신년 인사회에 참석하며 새해 첫 일정을 소화했다.

이 대표는 인사말에서 “폭력적인 일방적 지배가 난무하는 시대이나 그래도 민주당이 새로운 희망의 길을 국민과 함께 만들어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가 자신을 포함한 야당 인사들에 대한 검찰의 전방위적인 수사와 전임 문재인 정부 당시 정책과 관련한 수사가 이어지는 상황에서 윤석열 정부를 에둘러 비판한 것으로 보인다.

이날 행사에는 민주당 지도부 외에 문희상 상임고문, 김영주 국회 부의장 등도 참석했다.

문 상임고문은 “토끼는 영민한 동물로, 늘 준비하고 특히 굴을 세 개 판다고 교토삼굴(狡兎三窟)이라는 고사성어가 있다”며 “우리도 영민한 토끼를 닮아 플랜(계획)2, 플랜3 등 대안을 많이 마련하는 한 해가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경남체육회
창원시설공단
진주비봉산
 기획·특집
 경제·IT
 창간 12주년 특집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