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3.3.30 (목)
 http://www.changwonilbo.com/news/283125
발행일: 2023/02/01  정치부
“부울경 특별연합 경제동맹과 동시에”

 
초당적 광역의원 모임 “정파적으로 판단할 일 아니다” 

경남과 부산, 울산, 광역의원 6명이 부울경 특별연합 폐지 절차를 중단하고 경제동맹과 동시에 추진해야 한다는 의견을 내놨다. 
‘부울경 지속가능 발전을 위한 초당적 광역의원 모임’은 1일 부산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특별연합은 정파적으로 판단할 정책이 절대 아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들 의원은 “특별연합 폐지와 경제동맹은 전혀 다른 별개의 절차이기 때문에 경제동맹을 추진하기 위해 특별연합을 폐지하자는 것은 합리적이지도 않고 불필요한 것”이라며 “경제동맹은 어떤 법적 근거도 없이 추진되고 있어 현 상태로 무리하게 추진될 경우 지방자치법에 위배될 소지도 있다”고 주장했다. 

이어 “광역단체장 3명은 특별연합 폐지로 자신들에게 돌아올 정치적 비난과 역사적 책임을 회피하기 위해 특별연합 규약 폐지 규약안으로 시·도의회에 공을 넘기려 하고 있다”며 “지방의회가 불필요한 악역을 담당해선 안 된다”고 지적했다.

이들은 “최근 행정안전부는 ‘폐지규약안 안내 절차’ 공문에 이어 특별연합 폐지를 당연시하고 함부로 종용하려는 움직임마저 보인다”며 “부산시의회는 특별연합 폐지 규약안을 처리해서는 안 된다”고 덧붙였다. 


아라한국병원
김해전국체전
창원컨트리클럽
 기획·특집
 경제·IT
 창간 12주년 특집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