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3.11.30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changwonilbo.com/news/283864
발행일: 2023/02/15  김인교 기자
함안군-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
아라가야 왕성 실체 규명 나선다
학술조사연구 추진위한 업무협약
역사적 가치 회복·위상 정립 기대

 

함안군은 지난 14일 함안 가야리 유적의 체계적 조사 추진을 위해 문화재청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2023년 국가지정문화재 보수정비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한 이번 업무협약은 함안 가야리 유적의 학술조사연구 및 지원을 목적으로 마련됐다. 

2019년 국가사적으로 지정된 함안 가야리 유적은 1587년 편찬된 함주지(咸州誌)에 옛 나라에 터가 있던 곳으로 기록돼 오랫동안 아라가야의 왕궁지로 여겨져 왔다. 2018년 사유지 경작과정에서 성벽의 일부가 발견돼 실체가 드러나게 됐으며 현재까지 이뤄진 발굴조사에서 5세기 후반에서 6세기대에 만들어진 토성과 목책, 수혈건물지 등 중요 시설물이 확인됐다. 특히 2022년에는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에서 실시한 항공 라이다(LiDAR) 측량과 고지형 분석에 기반한 발굴조사를 통해 가야리 유적의 둘레가 2.5km에 달하는 국내 최대 규모 토성임이 밝혀져 국민적 관심을 모았다.

군 관계자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국립가야문화재연구소와 더불어 가야리 유적 전체에 대한 체계적이고 단계적인 발굴조사를 추진할 계획”이라며 “향후 가야리 유적이 가야 전시기를 걸쳐 중심국가로 활약한 아라가야의 왕성으로서 진정한 역사적 가치를 회복하고 아라가야의 위상을 재정립하는 출발점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함안9경
진주뿌리산단
함안말이산고분군유네스코
창원의과대신설
김해노선
김해시민안전보험
 기획·특집
 경제·IT
 창간 12주년 특집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