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3.3.26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changwonilbo.com/news/282829
발행일: 2023/01/26  김광수 기자
창원시정연구원, ‘창원미래포럼’
“도시계획제도 개정 고려한 전략적 접근 필요”

 

 창원시정연구원(원장 김영표)은 지난 25일 창원시정연구원 대회의실에서 ‘도시계획제도 개정 동향 및 시사점’을 주제로 창원미래포럼(이하, 포럼)을 개최했다. 이번 포럼은 국토연구원 도시연구본부 김중은 연구위원이 ‘도시계획제도 개정 동향 및 시사점’을 주제로 발제하고 참석자간 열띤 토론을 펼쳤다. 

 김중은 연구위원은 “우리나라 도시계획은 1962년 도시계획법, 1981년 도시계획제도의 확립 이후 2002년에는 도시지역을 관리하던 도시계획법과 도시 외 지역을 관리하던 국토이용관리법이 현재 국토계획법으로 통합됐다”고 밝히며 “2002년 전면 개정된 국토계획법은 도시계획수법의 도시외 지역 적용, 국토의 체계적·계획적 이용, 환경친화적인 국토이용체계 구축에 활용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김 연구위원은 “2023년 1월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도시계획 혁신방안 주요 내용 중 중 융복합 도시공간 조성을 위한 공간혁신 3종 구역 유형 및 N분 생활권 조성을 위한 생활권 도시계획”을 소개했으며 “인구, 산업, 교통 등 다양한 사회·경제구조에 대응할 수 있는 새로운 공간전략이 요구된다”고 밝혔다.

 발제 이후 김 연구위원은 행사에 참석한 관계자들과 도시계획제도에 대한 토론을 진행했다. 김영표 창원시정연구원장은 “도시계획 패러다임의 발달과정과 도시계획제도의 최신 개정 동향에 대해 국책연구원 및 지방연구원이 함께 논의할 수 있는 포럼”이었으며 “이번 포럼에서 논의된 의견을 토대로 창원특례시 도시계획제도가 시대변화에 대응한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창원시 정책개발에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창원미래포럼은 창원시 미래이슈 및 신성장동력 발굴을 위해 창원시정연구원이 개최하는 분야별 전문가 초청 워크숍이다. 아울러 창원시정연구원은 시정의 싱크탱크로서, 전문성 강화 및 대내외 연구협력 네트워크를 폭넓게 강화하고 있다. 

아라한국병원
김해전국체전
창원컨트리클럽
 기획·특집
 경제·IT
 창간 12주년 특집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