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3.3.26 (일)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changwonilbo.com/news/283391
발행일: 2023/02/07  김광수 기자
유기·유실동물 입양하면 장려금
도, 반려동물 보호·복지 사업 106억 투입



경남도가 올해 반려동물 보호와 복지 확대, 관리수준 향상을 위한 11개 사업에 106억원을 투입한다.

7일 도에 따르면 반려인과 반려동물이 함께 할 수 있는 인프라 구축을 위해 반려동물 지원센터 조성 10억원, 동물보호센터 설치 44억원, 민간(사설) 동물보호시설 환경개선 5억원을 투입한다.

반려동물 적정관리 수준 향상을 위해 길고양이 중성화 수술비 12억원, 실외사육견 중성화 수술비 13억원, 동물복지축산 컨설팅비 2천만원, 동물보호센터 운영비 8억5천만원, 야생(들)개 포획 및 구조비 2억원, 반려동물의 등록비용 2억원을 지원한다.

특히 올해 처음으로 반려동물 입양문화 확산을 위해 유기·유실동물을 입양하면 입양장려금과 펫보험료로 1마리당 최대 20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이 사업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각 시·군 농업기술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손영재 경남도 축산과장은 “사람과 동물이 공존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서는 동물복지를 고려하고 반려동물의 생명이 존중되는 문화를 만들어야 한다”며 “반려동물 지원센터 건립과 입양장려금을 지원하는 등 반려동물 인프라 구축과 문화 개선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아라한국병원
김해전국체전
창원컨트리클럽
 기획·특집
 경제·IT
 창간 12주년 특집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