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2.5.26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changwonilbo.com/news/225429
발행일: 2020/03/16  김광수ㆍ김욱 기자
경남도ㆍ도교육청, 어려운 농업 현실 극복 동참 호소
개학 연기로 판로 막힌 농산물, 도ㆍ교육청 참여해 꾸러미 형태로 소비
전 도민 대상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구입 동참ㆍ민관 합동 극복 호소

경남교육청과 경남도가 코로나19로 인해 농산물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을 돕기 위해 도민들을 대상으로 동참을 호소했다.

 

경남교육청과 경남도가 코로나19로 인해 농산물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을 돕기 위해 도민들을 대상으로 동참을 호소했다.
 

최근 장기화 조짐까지 보이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해 학교 개학 연기에 따른 학교급식 중단, 농산물 직거래장터 폐쇄, 외식산업 위축 등이 농산물 소비급감으로 이어져 중소농을 중심으로 농업인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전 공직자가 어려운 농업 현장에 동참하면서 학교급식 중단 등으로 판로가 막힌 `친환경농산물꾸러미` 구입에 민관이 함께 참여해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헤쳐나가기로 했다.
 

양 기관은 도교육청과 도청 전 부서가 나서 과일꾸러미 구입을 통한 과일 소비촉진을 하기로 했다.
 

우선 도교육청과 도는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과일을 중심으로 꾸러미 형태를 만들어 전 부서(교육청 30개, 도청 130개)가 과일꾸러미 구입을 통해 과일 소비촉진에 나선다.
 

과일꾸러미는 3~7만원(도내산 과일 3~5종) 규격으로 도내 사회적농업협동조합이 중심이 돼 17일부터 도청 서부청사를 시작으로 3개월간 월 2회 부서별로 도내산 우수 과일을 직접 배송할 계획이다. 양 기관은 학교 개학 연기 급식 중단에 따른 계약 재배 농가 농산물 구매도 추진한다.
 

학교 개학 연기로 김해지역에 계약재배를 통해 납품하던 식자재 공급이 막힘에 따라 이를 도청, 교육청, 김해시가 참여해 신선농산물 꾸러미(농산물 6종 정도) 1,000개를 만들어 전 직원 대상으로 신청을 받아 오는 19일 김해농산물유통센터를 통해 기관별 신청자에게 일괄 배송해 판로에 어려움을 격고 있는 농산물을 적기에 소비하는 데 동참한다.  
 

농촌 현장의 어려운 현실에 민관이 합심해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하기 위해 `친환경산물 꾸러미` 구입에 전 도민이 참여하는 방안을 마련해 추진한다.
 

도는 e경남몰(http://egnmall.net)에 친환경농산물 구입 메뉴를 설치해 전국 어디에서나 경남 친환경농산물을 구입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해 김해농산물유통센터를 공급 주체로 도민 및 전국 소비자에게 우수한 경남 친환경농산물이 꾸러미 형태로 안전하게 공급하는 체계를 갖추고 오는  23일부터 판매에 들어간다.  
 

이 밖에 도교육청과 도는 농산물 판매가 어렵고 소비심리 위축으로 이어지고 있는 농업 현실을 직시해 `농산물꾸러미 사업`이 도내 행정기관뿐만 아니라 학부모, 사회단체 등 전 도민이 참여해 지역농산물 소비 체계가 정착될 수 있도록 상호 협의해 나가기로 했다.
 

한편 도에서는 `농산물꾸러미 사업`이 지역농산물 유통체계에 조속히 정착될 수 있도록 택배비 등의 지원을 통해 전 도민이 친환경 농산물을 안정적으로 구매할 수 있도록 행ㆍ재정적인 지원을 강화한다,
 

또 농산물의 다양한 꾸러미 품목 발굴, 품목별(신선ㆍ친환경ㆍ가공품) 전문조직 육성, 생산자와 소비자 참여 프로그램 개발과 다양한 매체를 통한 홍보 전략을 통해 지역농산물을 기반으로 생산자와 소비자가 함께 참여하는 농산물 유통 신모델로 육성해 나갈 계획이다.
 

/김광수ㆍ김욱 기자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