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0.9.24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changwonilbo.com/news/33128
발행일: 2011/10/14  창원일보
포테이토

 

사람들은 햄버거 가게에 햄버거를 먹으로 가지만 저는 그 가게에 파는 포테이토를 먹으로 갑니다. 물론 햄버거도 좋아하지만  짭짜름한 감자가 더 맛있더라구요. 근데 상남동에 그런 포테이토만 전문적으로 파는 가게가 생겼더군. 감자위에 뿌려주는 소스도 여러가지고 골라먹는 재미가 생겼습니다. 제가 먹은 포테이토는 치즈가 올라간 것과 칠리소스가 뿌려진 감자입니다. 칠리소스가 올라간 것은 살짝 달아서 별로지만 치즈가 올라간 것은 괜찮더라구요. 감자를 좋아하신다면 한번 가보는 것도 좋을 듯 하네요.
 서미경 (창원시 상남동)


창녕
김해국제안전도시
합천 작약
bnk경남은행
 기획·특집
 2019 경남사제 Song Song Festival
 경제·IT
 여론조사 샘플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