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0.8.15 (토)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www.changwonilbo.com/news/230327
발행일: 2020/06/08  윤영혜 기자 연합뉴스
NC 좌완 선발 구창모, KBO리그 5월 MVP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5월 최우수선수 선정, 개인 첫 월간 MVP 영예

지난 6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0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와 한화 이글스의 경기. NC 선발투수 구창모가 역투하고 있다. /사진제공=NC 다이노스
 

 

프로야구 NC 다이노스의 좌완 선발투수 구창모(23)가 2020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5월 최우수선수(MVP)로 선정됐다.
 

8일 KBO에 따르면, 구창모는 기자단 투표에서 30표 중 27표를 휩쓸고, 팬 투표 22만 9,971표 중 17만 6,113표를 얻었다.
 

각 투표에서 1위를 차지한 구창모는 총점 83.29점으로 개인 첫 월간 MVP 영예를 안았다.
 

2020 KBO리그 월간 MVP는 한국야구기자회 기자단 투표와 신한은행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신한SOL`에서 진행한 팬 투표 결과를 각 50% 비율로 합산한 총점으로 선정한다.
 

기자단 투표 3표는 LG 트윈스 거포 로베르토 라모스가 가져갔다. 호세 페르난데스(두산 베어스)와 에릭 요키시(키움 히어로즈)도 후보였다.
 

NC가 월간 MVP를 배출한 것은 2017년 4월 제프 맨쉽 이후 처음이다.
 

구창모는 5월 한 달간 총 5경기에 등판해 압도적인 투구를 펼치며 투수 지표 대부분에서 최정상의 자리를 차지했다.
 

선발투수 중 가장 많은 35이닝을 소화하는 동안 단 2실점(2자책)만 허용하며 평균자책점 1위(0.51)에 올랐다. 또 탈삼진(38개), 승리(4승 무패) 부문과 이닝 당 출루허용률(0.60)도 리그 선두에 이름을 올렸다.
 

구창모는 "MVP 되기 정말 어렵다고 선배들에게 들었는데 쟁쟁한 후보 사이에 뽑혀서 너무 기쁘다. 특히 팬과 기자분들이 직접 투표해준 것이라 어느 상보다 더 뜻깊게 느껴진다"고 구단을 통해 소감을 전했다.
 

그는 "경기마다 내가 차지하는 부분도 있지만 타격과 수비 등에서 팀원들이 많은 도움을 주니 나도 힘이 나서 더 잘하게 된 것 같다"고 동료에게 공을 돌리고 "이제 시즌을 한 달밖에 치르지 않았기 때문에 6월도 처음이라는 마음으로 한 경기 한 경기 임하겠다"며 새로운 각오를 다졌다.
 

NC는 에이스로 성장한 구창모의 활약으로 선두를 질주하고 있다. NC가 KBO리그 역대 최소경기 15승(18경기)과 20경기 기준 최고 승률(0.850) 신기록을 달성하는 데 구창모가 큰 공을 세웠다. 구창모는 상금 200만원과 60만원 상당의 신한은행 골드바를 받는다. 신한은행은 구창모의 모교인 덕수중학교에 기부금 100만원을 전달한다.

 

/윤영혜 기자 연합뉴스


윤영혜 기자 연합뉴스의 최신기사   [ 다른기사 더보기 ]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김해가야테마파크
거창군
사천시설관리공단
김해 푸르지오 하이엔드
김해시청일자리
bnk경남은행
 기획·특집
 2019 경남사제 Song Song Festival
 경제·IT
 여론조사 샘플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