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l  로그인  l  회원가입  l  아이디/비밀번호찾기  l  즐겨찾기  l  시작페이지    l  2021.10.21 (목)
글씨크기 크게  글씨크기 작게  기사 메일전송  기사 출력  기사스크랩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https://www.changwonilbo.com/news/258179
발행일: 2021/09/26  김욱 기자
경남신보 `생애처음 특별보증` 추가 지원한다
BNK경남은행ㆍNH농협은행, 300억원 규모 융자 지원
480억원 규모 `브릿지보증`으로 폐업 소상공인도 지원

경남도는 27일부터 지역 소상공인ㆍ소기업을 위한 `생애처음 특별보증` 300억원을 추가로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생애처음 특별보증`은 경남신용보증재단(이하 경남신보)의 신용보증상품 이용경험이 없는 신규고객을 대상으로 지난 7월 5일부터 BNK경남은행ㆍNH농협은행과 함께 진행하는 특별상품이다.
 

본 상품은 코로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골고루 혜택을 주기 위해 출시됐다. 
 

이번 추가지원은 보다 폭넓은 지원을 위해 결정됐다.
 

업체당 1억원 한도로 경남신보가 대출금 전액을 보증하고, 이용자는 보증심사 완화, 대출금리 우대, 보증료 대폭 감면(연 0.6%)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다만 경남신보를 이용한 적이 있거나 현재 타 보증기관(지역신보, 신용보증기금, 기술보증기금)을 이용 중인 기업 및 일부업종(제조업, 건설업)은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이 외에도 도는 경남신보를 통해 480억원 규모 `브릿지보증`도 시행하고 있다.
 

`브릿지보증`은 소상공인이 사업자대출을 개인대출로 전환해 최장 5년 분할상환할 수 있게 해주는 상품이다.
 

기존에는 폐업 시 보증채무를 일시상환 해야하나 이 상품을 이용하면 목돈을 한꺼번에 상환해야 하는 부담을 줄일 수 있다.
 

대상자는 현재 신용평점 990점 이하 또는 연간 소득금액 8,000만원 이하의 폐업상태 소상공인으로, 경남신보의 보증을 이용 중이며 만기가 1개월 이내로 도래한 자이다.
 

보증범위는 기존 재단의 보증 채무 금액 이내이다.
 

도 관계자는 "정부와 지자체에서 소상공인을 위한 다양한 지원을 하고 있지만, 당사자인 소상공인은 정보부족 등으로 인해 신용보증 등 소상공인 지원제도를 이용하지 못하는 사례가 있다"면서 "이번 특례보증 실시로 정부와 지자체의 지원제도를 이용하는 소상공인이 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김욱 기자
 assa113@changwonilbo.com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독자의견 (총 0건)
독자의견쓰기
* 광고·인신공격·비방·욕설·음담패설 등 목적에 맞지않는 글은 예고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등록된 글은 수정할 수 없으며 삭제만 가능합니다.
제    목         
이    름         
내    용    
    
비밀번호         
스팸방지            스팸글방지를 위해 빨간색 글자만 입력하세요!
    
창녕 따오기
창원신화더플렉스시티
경상남도체육회
산청동의보감촌
합천
창원사회적거리두기
밀양팜
 기획·특집
 경제·IT
 
  l   회사소개   l   광고안내   l   구독신청   l   기사제보   l   개인정보보호정책   l   웹하드   l   메일   l  
Copyright (c) 창원일보(주) All rights reserved. 경남 창원시 성산구 비음로 3-7 1층
대표전화 055-212-0001 Fax: 055-266-0002 E-mail: 2120001@changwonilbo.com
기사 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제/복사/배포를 금합니다.
Powered by Newsbuilder